본문으로 바로가기
60292505 0972020052360292505 05 0506003 6.1.7-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244126000 1590244327000

멕시코 프로축구, 코로나19 여파로 우승팀 없이 조기 종료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사진=Gettyimage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멕시코 프로축구 1부리그(리가 MX)가 코로나19 여파로 우승팀 없이 시즌을 마무리했다.

리가 MX는 23일(한국시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19-2020시즌 후기리그를 재개하지 않고 시즌을 종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전세계가 몸살을 앓고있는 가운데 멕시코 리가MX도 지난 3월15일 10라운드를 끝으로 중단됐다. 시즌 종료까지 7라운드가 남은 상황에서 재개를 준비했지만, 최근 산토스 라구나 소속 선수 1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어려운 상황에 빠졌다. 결국 리그 재개 대신 조기 종료를 선택했다.

조기종료를 결정한 멕시코 리가MX는 이번 시즌 우승팀을 결정하지 않았다. 대신 10라운드 기점 1위 크루스 아술, 2위 클럽 레온에 2021년 북중미축구연맹(CONCACAF)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을 부여했다.

한편 멕시코 여자프로축구리그 역시 조기종료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