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51259 0562020052660351259 06 0602001 6.1.17-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479633000 1590567796000 related

김하영, 유민상에 불만 토로 “밀어주면 뭐해 철벽 치는데”(주문 바다요)

글자크기
세계일보

25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문바다요’에 김하영(위 사진)과 유민상(아래)이 출연했다. MBC에브리원 캡처


김하영이 유민상을 ‘비즈니스 관계’, ‘철벽남’ 등으로 묘사하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2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주문바다요’에는 김하영, 유민상, 오나미, 이상준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오나미와 이상준은 틈날 때마다 김하영과 유민상 사이의 분위기를 띄워주기 위해 애썼다.

열애설이 몇 번이나 뜨고 사라진 전력이 있는 김하영과 유민상은 “카메라 꺼지면 어색하다”, “카메라 돌 때만 이야기한다” 등 둘 사이를 ‘비즈니스 관계’로 묘사했다.

오나미가 “두 사람 어떤 사이냐”라 돌직구를 던졌지만, 김하영은 “제가 원하는 대로 가고 있다”라고 말하는가 하면 유민상은 “실제라 하더라도 뽑아먹을 수 있는 만큼 뽑아먹고 최대한 늦게 밝힐 것”이라 말하는 등 좀처럼 만인이 원하는 핵심 ‘♥’을 드러내지 않고 비껴갔다.

김하영은 유민상에 대해 ‘철벽’이라며 불만도 드러냈다. 그는 “옆에서 밀어주면 뭐하냐. 철벽 친다”고 말했다.

이상준은 “유민상이 할 말을 누나가?”라며 놀라워했다.

김명일 온라인 뉴스 기자 terry@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