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176005 0092020070261176005 05 0506001 6.1.15-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3660748000 1593660764000

손흥민 10호골 사냥…英매체 "셰필드전 첫 골 넣을 것"

글자크기

정규리그 9골 8도움…셰필드전 리그 10호골 사냥

EPL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 도전

뉴시스

[토트넘=AP/뉴시스]손흥민이 2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1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44분 팀의 첫번째 골을 넣고 환호하고 있다. 이 골은 비디오판독(VAR) 결과 오프사이드로 선언되며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손흥민은 이후 후반 36분 해리 케인의 득점에 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2-0 승리에 기여했다. 2020.06.24.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영국 현지 매체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골잡이 손흥민(28)이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선제골을 넣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토트넘은 3일 오전 2시(한국시간) 영국의 브라몰 레인에서 셰필드와 2019~2020시즌 EPL 32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손흥민의 선발 출전 가능성이 높은 가운데 영국 매체 풋볼런던은 경기 전 손흥민을 선제골 주인공으로 예상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은 시즌 재개 이후 골을 넣지 못해 득점이 간절하다"면서 "한국 축구 에이스인 그는 웨스트햄전에서 골을 넣었지만 오프사이드로 취소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손흥민은 셰필드전에서 첫 골을 넣을 가능성이 가장 크다. 그는 항상 골 찬스를 만들고 득점하는 법을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9골 8도움을 기록 중이다. 한 골만 더 추가하면 리그 10호골로 4시즌 연속 리그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한다.

뉴시스

[토트넘=AP/뉴시스]손흥민이 2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1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44분 팀의 첫번째 골을 넣고 있다. 이 골은 비디오판독(VAR) 결과 오프사이드로 선언되며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손흥민은 이후 후반 36분 해리 케인의 득점에 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2-0 승리에 기여했다. 2020.06.24.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셰필드의 크리스 와일더 감독도 최근 "토트넘 유럽 최고의 스트라이커인 손흥민과 케인이 부상에서 복귀했다. 둘이 돌아오면서 팀 전력이 크게 강화됐다"라고 경계했다.

풋볼런던은 손흥민의 선제골과 함께 토트넘의 승리에 무게를 실었다.

이 매체는 "주제 무리뉴 감독의 토트넘이 이번 시즌 원정에서 고전하고 있지만, 이번에는 셰필드전에서 승리할 것이다. 최근 셰필드는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라고 분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