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9886 0972020102563649886 05 0506003 6.2.0-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54925000 1603555206000

'라모스 PK 결승골' 레알 마드리드, 바르셀로나에 3-1 승 [엘클라시코]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레알 마드리드 선수단 / 사진=Gettyimage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레알 마드리드가 시즌 첫 엘클라시코에서 웃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24일 오후 11시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프누에서 열린 2020-2021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바르셀로나와 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3-1로 이겼다.

이로써 시즌 4승1무1패(승점 13)를 기록한 레알 마드리드는 1위로 올라섰다. 반면 2연패에 빠진 바르셀로나는 2승1무2패(승점 7)로 중위권에 그쳤다.

첫 포문은 레알 마드리드가 열었다. 전반 5분 카림 벤제마의 패스를 받은 페데리코 발베르데가 페널티 박스 왼쪽으로 침투하며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다.

바르셀로나도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왼쪽 측면으로 오버래핑한 조르디 알바가 중앙으로 침투하는 안수 파티에게 패스를 건넸고, 파티가 오른발로 밀어넣으며 1-1 균형을 맞췄다.

기세를 탄 바르셀로나는 전반 14분 쿠티뉴의 중거리 슈팅으로 4분 뒤에는 메시의 슈팅이 티보 쿠르투아 골키퍼 정면을 향했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23분 결정적인 득점 찬스를 잡았다. 페널티 박스에서 파티의 패스를 받은 메시가 세르히오 라모스를 제치고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쿠르투아 선방에 막혔다.

레알 마드리드도 전반 23분 역습에 나서 비니시우스 주니오르의 패스를 받은 벤제마의 슈팅이 네투 골키퍼 손에 걸렸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42은 나초 페르난데스를 빼고 루카스 바스케스를 투입했다.

바르셀로나는 8분 파티의 크로스를 쿠티뉴가 프리 헤더로 연결했으나 옆그물을 흔들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17분 다시 앞서가는 골을 터뜨렸다. 코너킥 상황에서 라모스가 랑글레의 반칙으로 넘어졌다. 주심은 곧바로 비디오 판독 시스템(VAR)을 확인한 후 페널티킥(PK)을 선언했다. 키커로 라모스가 나서 침착하게 골망을 흔들었다.

그러나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23분 악재를 맞았다. 선제골을 터뜨렸던 발베르데가 부상을 입고 쓰러져 루카 모드리치가 긴급하게 투입됐다. 이어 후반 35분 마르코 아센시오를 빼고 호드리구를 투입했다.

바르셀로나도 곧바로 36분 파티와 페드리 곤잘레스, 세르히오 부스케츠를 한 번에 빼고 앙투안 그리즈만, 우스만 뎀벨레, 프란시스코 트린캉을 넣으며 파상공세를 펼쳤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40분 토니 크로스의 연속 슈팅과 후반 41분 라모스의 슈팅이 네투 골키퍼 연속 슈퍼 세이브에 막혀 쐐기골은 터뜨리지 못했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막판 알바를 빼고 마틴 브레이스웨이트를 투입하며 승부수를 띄웠다.

그러나 추가 득점은 레알 마드리드에서 터졌다. 후반 추가시간 네투 골키퍼 앞으로 흐른 공을 비니시우스가 모드리치에게 패스를 건넸고, 모드리치가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쐐기를 박았다. 결국 경기는 레알 마드리드의 완승으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