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51945 0372020102563651945 06 0601001 6.2.0-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603588275000 1603588281000 related

[팝업★]"75평 자가 아파트서 혼자 거주"..'쩐당포' 이지안이 즐기는 화려한 싱글라이프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SBS 플러스 '쩐당포'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방송인 이지안이 화려한 싱글라이프를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쩐당포'에는 이지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지안은 용인 수지의 75평 아파트에서 혼자 거주 중이라고 밝혔다. MC 정이나는 "집, 자동차 대출금과 아파트 관리비 등 한 달 생활비만 수백만원인데 코로나19로 수입이 줄면서 통장이 텅텅 비었다고 한다"고 이지안을 소개했다.

이에 이지안은 아파트를 자가로 구입했다고. 그는 "대출받아 구입했지만 내 이름으로 집을 장만해 뿌듯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방송 출연료와 아르바이트, 바자회와 이벤트 등을 통해 돈을 벌고 있다"며 현재 생활비를 벌고 있는 상황에 대해 알렸다.

이지안의 집에는 냉장고도 4대나 있는 상황이었다. 이지안은 그 이유에 대해서는 "먹는 걸 좋아하고, 친구들에게 음식을 해주는 것도 좋아한다"며 "술도 좋아해 집에 의리바도 있다"고 말했다.

자유로운 싱글라이프를 즐기고 있는 이지안. 그는 "조금 더 싱글 라이프를 즐기고 싶다"며 현재의 삶에 만족한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이어 "지금 굉장히 만족스럽다. (결혼을) 한 번 경험했는데 그렇게 좋았던 기억이 없다. 조금 더 즐겨보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도 "정말 좋은 사람이 나타나면 생각이 바뀔 수도 있다"고 해 눈길을 모으기도 했다.

이지안이 전한 근황에 많은 네티즌들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특히 화려한 자신의 싱글 라이프에 만족하는 모습은 더욱 큰 응원을 불러모으기도. 이지안의 앞날을 향한 기대가 더욱 커진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