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88515 0112020103063788515 06 0601001 6.2.0-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006362000 1604006405000 related

차태현 "결혼 안했다면?" 질문에 미소…유재석 "얘 봐라?"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tvN '식스센스'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차태현이 탁월한 예능감을 선보였다.

지난 29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식스센스'에는 게스트로 차태현이 출연했다.

머니투데이

/사진=tvN '식스센스' 방송 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 출연한 차태현은 출연하고 싶어서 연락했다며 '식스센스'의 애청자임을 밝혔다. 유재석 역시 "(차태현이) 가끔 방송을 보고 나한테 문자를 보낸다"고 말했다.

이후 전소민이 차태현에게 "무인도에 갈 때 우리 네 명중에…"라고 말을 꺼내자 차태현은 "나 그냥 물에 빠지면 안 돼?"라고 답했다.

이에 제시는 웃으며 "결혼을 안 했다면…"이라고 다시 질문을 이어가자 차태현은 자신도 모르게 입가에 미소지었다. 차태현의 미소를 본 유재석은 "얘 봐라?"라고 말하며 놀렸다.

차태현은 질문이 채 끝나기도 전에 "아무나 다 좋아"라고 말하며 탁월한 예능감을 뽐냈다.

이에 멤버들이 "그래도 한 명만 뽑아 달라"고 하자 "난 나라 누나지!"라며 단번에 시원하게 답했고, 이에 오나라는 환호했다.

이를 들은 제시는 "그럼 성격 말고 몸만 보면 누구냐?"고 선 넘는 질문을 덧붙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머니투데이

/사진=tvN '식스센스' 방송 화면 캡처


이어 첫 번째 가짜 후보 식당을 찾은 유재석과 멤버들, 차태현은 '물 위에서 먹는 수족관 식당'에서 장어구이와 민물 매운탕을 시식했다.

멤버들은 차태현과 유재석에게 장어 요리를 권했다.

하지만 음식을 본 차태현과 유재석은 "우린 괜찮다. 가족 계획이 끝났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 기자 iameu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