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41091 0782021030366541091 06 0601001 6.2.6-HOTFIX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775621000 popular

인민정, 연인 김동성 극단적 시도에 심경…“제발 일어나. 강해지자”

글자크기
이투데이

(출처=TV조선 '우리 이혼 했어요' 방송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김동성이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가운데 연인 인민정이 심경을 밝혔다.

2일 인민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발 일어나자. 내 알바 도와줘야지 강해지자”라며 최근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고 회복 중인 김동성을 응원했다.

앞서 김동성은 지난 27일 용인시 자택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병원으로 이송됐다. 발견 당시 김동성은 의식이 있는 상태였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어 현재 회복 중이다.

이에 김동성의 연인 인민정은 “이 악물고 시장에 나갔다. 멘탈이 그럴 수 없었지만, 나와의 싸움에서 이겨내고 나갔다”라며 심겨운 심경을 전했다. 두 사람은 지난 2월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를 통해 결혼을 전제로 교제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인민정은 “주변 시선이 무서웠지만 꿋꿋하게 했다. 사는 한 열심히 일해야 하니까. 그렇게 한걸음 강한 여자 사람이 돼가는 중”이라며 “제발 일어나자. 내 알바 도와줘야지 강해지자”라고 김동성을 언급했다.

한편 김동성은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을 통해 연인 인민정을 소개하면서 자신을 둘러싼 양육비 미지급 논란에 대해 해명한 바 있다. 하지만 방송 후 김동성의 전처는 “양육비를 꼬박꼬박 줬다는 건 거짓”이라고 폭로하며 갈등을 빚은 바 있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