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94443 0512021030666594443 06 0602001 6.2.6-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976200000 related

[RE:TV] '나혼자산다' 이장우, 황신혜 딸 이진이 깜짝 통화…드라마가 현실로?

글자크기
뉴스1

MBC '나 혼자 산다'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나 혼자 산다' 배우 이장우가 모델 이진이와 깜짝 통화를 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이장우는 선배 배우 황신혜를 만난 자리에서 그의 딸 이진이와 통화하게 돼 설렘을 안겼다.

이날 이장우는 "우리나라에서 제일 아름다운 분을 만난다"라고 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그 주인공은 황신혜였다. 이장우는 황신혜의 등장에 무릎을 꿇고 꽃다발을 건네 웃음을 안겼다. 둘은 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 장모, 사위 사이로 호흡을 맞췄다고.

황신혜는 밖에서 보니 너무나 반갑고 새롭다며 미소를 지었다. 이장우는 황신혜에 대해 "이 작품 하면서 처음 만났다. 어릴 때 TV를 보면 어머니가 황신혜 선배님을 좋아하셨다. 어떻게 저렇게 생겼냐는 말을 듣고 자랐다. 성격이 차가우실 줄 알았는데 너무 좋으시더라. 그래서 엄청 친해졌다"라고 인연을 공개했다.

특히 황신혜의 딸 얘기가 나와 이목을 집중시켰다. 황신혜는 "딸이 또 완전 네 팬이다"라고 알렸다. "그래서 내가 TV보다 실제가 더 괜찮다고 해줬다"라고도 덧붙였다. 이를 들은 이장우는 "장모님이 이렇게 또…"라며 수줍은 농담을 건넸다.

황신혜는 갑자기 "전화해 봐야지"라는 말로 그를 설레게 했다. 딸 이진이는 바로 전화를 받았고, "장우랑 같이 있다. 인사해"라는 말에 깜짝 놀랐다. 이장우와 이진이는 서로 "안녕하세요"라며 가볍게 인사했다. 황신혜는 "어머 얘 목소리 바뀌는 거 봐"라면서 딸을 놀려댔다.

이장우가 다음에 보자고 하자, 이진이는 다소 떨리는 목소리로 알겠다고 답했다. 이어진 '찐웃음'이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했다. 황신혜는 목소리가 왜 그러냐고 물었다. 이진이는 "나 원래 이렇게 말한다"라고 받아쳤다. 황신혜는 "웃기고 있네"라고 농을 던졌다.

이를 지켜보던 이장우는 "너무 부럽다. 친구 같다"라고 했다. 황신혜는 "맞다. 내 술친구야. 자주 이렇게 마셔"라더니 "마시면서 또 네 얘기한다"라고 알렸다. 영상을 지켜본 박나래와 장도연은 "술자리에서 나오는 남자 얘기는 100% 진심이다. 잘해봐라"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lll@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