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루머와 악플러

서이숙, 사망 루머 유포자 고소 "웃어 넘길 일 아냐…끝까지 갈 것"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텐아시아

배우 서이숙/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서이숙이 사망 루머를 퍼트린 누리꾼을 고소했다.

소속사 퀀텀이엔티는 23일 텐아시아에 "오늘(23일) 서울 마포경찰서에 사망설을 제기한 누리꾼을 고소했다"고 밝혔다.

지난 2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서이숙이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사망했다는 기사 형식의 가짜 뉴스가 올라왔다. '배우 서이숙, 오늘(20일) 심장마비로 별세…누리꾼 애도'라는 충격적인 제목이었다. 하지만 사실무근이었다.

서이숙은 지난 7월에도 비슷한 내용의 악의적인 루머에 휩싸인 바 있다. 때 아닌 사망설에 두 번이나 휩싸인 서이숙 측은 결국 법적 대응하기로 결정했다.
텐아시아

배우 서이숙/ 사진=텐아시아DB



이날 소속사 관계자는 "두 달 전 비슷한 내용의 글이 올라왔을 땐 웃어넘겼지만 똑같은 일이 반복되니까 법적 조치를 취한 것"이라며 "내용 자체가 차마 입에 담을 수 없는 글이다. 모르는 사람들은 기사만 보고 믿을 수 있지 않나. 작성자가 어떤 의도로 썼든지 반드시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사이버수사대에 정식으로 수사를 요청했다. 다행히 경찰도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다. 상황을 지켜봐야겠지만 시간이 걸리더라도 명확한 수사 결과를 기다릴 것"이라며 "다른 의미를 부여하기 위해 고소한 게 아니다. 확실한 책임을 묻고,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결과를 만들어 낼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서이숙은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 tvN 드라마 '호텔델루나', '스타트업', MBC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 등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