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집사부일체' 박종복 "1억원 있으면 꼬마빌딩에 투자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부동산 투자 전문가 박종복이 자산 1억원이 있다면 꼬마 빌딩에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는 주식 전문가 김동환, 부동산 투자 전문가 박종복, 암호화폐 전문가 김승주 그리고 연예계 저축왕 전원주가 출연해 새해 재테크에 대해 얘기를 나눴다. 이들은 "내게 1억원이 생긴다면 어디에 투자하겠느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박종복은 "1억이 생긴다면 무조건 꼬마 빌딩에 투자하겠다"라고 부동산 투자전문가답게 말했다. 그는 "꼬마빌딩을 사면 주거도 할 수 있고, 아래층 월세도 받을 수 있어 부수입이 생긴다. 일석이조라고 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김동환이 "1억원으로 그게 가능하나?"라며 의심하자 박종복은 "지난 방송을 다시 한 번 보셨으면 좋겠다. 나를 다시 보게 될거다"라고 호언장담했다.

김동환이 "그 돈으로 어느 동네 꼬마 빌딩을 살 수 있나? 그게 가능한가?"라고 캐묻자 박종복은 "무조건 살 수 있다"며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김동환은 "그럼 나도 1억원이 생기면 콘텐츠에 투자한다는 말을 취소 하겠다"라고 태세전환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집사부일체'는 인생의 물음표가 많은 청춘들이 사부님의 라이프스타일대로 살아보는 아주 특별한 동거동락 인생과외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한예린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사진| SBS '집사부일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