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호날두와 맨유 '동상이몽"...떠나려는데 놓아주지 않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EPA|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경무전문기자] 그야말로 ‘동상이몽’이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떠나려 하지만, 맨유는 그를 놓아주지 않으려 한다.

“맨유가 (다른 구단으로부터) 적절한 제안을 받으면, 호날두는 올여름 구단이 팀을 떠나게 해주길 바라고 있다.” 2일(현지시간) 영국 BBC 보도다.

호날두는 지난해 여름 유벤투스에서 올드 트래퍼드로 복귀했다. 그는 지난 시즌 팀에서는 득점 1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3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맨유는 리그 6위로 밀려나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에 나가지 못하게 됐다. 맨유와의 계약이 1년 남짓 남은 호날두로서는 처음으로 유로파리그로 출전하게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발롱도르 5회 수상자인 호날두는 자신의 경력에서 더 매력적인 선택지가 있을 수 있다고 느끼고 있다. 그러나 맨유는 호날두를 매각 대상으로 간주하지 않고 있다는 게 BBC 판단이다.

호날두는 이번주 프리시즌 훈련을 위해 맨유로 돌아올 예정이다. 그는 태국과 호주로 시즌 전 투어를 떠날 것으로 예상된다. kkm100@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