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천태만상 가짜뉴스

신지 “임신해 김종민과 10월 결혼한다고… 가짜뉴스 불쾌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18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코요태(왼쪽부터 김종민·신지·빽가). ‘두시탈출 컬투쇼’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코요태의 신지가 김종민과 결혼한다는 가짜뉴스에 대한 심경을 전했다.

18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코요태가 출연했다.

DJ 김태균은 한 청취자가 보내온 문자를 보고 깜짝 놀랐다. 신지와 김종민이 결혼한다는 가짜뉴스 내용이 있었기 때문이다.

김태균은 “신지와 김종민이 결혼하냐. 이게 무슨 소리냐”라고 물었다. 이에 신지는 “난리가 났었다”며 자신을 둘러싼 가짜뉴스에 대한 얘기를 들려줬다.

신지는 “그 내용이 사실이라면 저는 지금 굉장히 조심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제가 임신을 해서 김종민과 10월에 성당에서 결혼한다더라. (유튜브 가짜뉴스 영상에) 댓글이 1000개 이상 달렸고 사람들이 정말로 믿고 축하를 해줬다”고 설명했다.

신지는 결혼설은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하면서 이런 가짜뉴스가 불쾌하다고 말했다. 그는 “잘 어울린다는 말씀이겠지만 제가 속이 상했다. 임신이나 이런 예민한 문제들이 있으니까”라고 했다.

또 다른 피해자인 김종민은 “나보다 빽가가 더 잘 어울린다”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코요태는 지난 8일 신곡 ‘고’(GO)를 발표하고 3년 만에 완전체로 컴백했다.

이정수 기자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