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임형준 "손석구, 현재 전세살이…계약 끝나면 '홈즈' 의뢰 제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MBC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임형준이 드라마 '카지노'로 인연을 맺은 손석구가 전셋집에 살고 있다고 밝힌다.

오는 26일 오후 10시45분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에서는 임형준이 첫 주택살이를 꿈꾸는 4인 가족의 보금자리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첫 주택살이를 꿈꾸는 4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 부모님의 주택 로망을 이뤄드리고 싶어 아들이 직접 의뢰했다고 전한다. 이들은 현재 20년째 한 아파트에서 거주하고 있으며, 안전하고 아름다운 곳에서 첫 주택살이를 꿈꾼다고. 경기 용인시와 광주시에 주변 인프라와 교통이 편리한 곳을 말한 이들은 방 3개 화장실 2개 이상을 희망하며, 부부 공통취미인 목공을 할 수 있는 작업 공간과 작은 마당을 원했다. 예산은 매매가 8억 원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덕팀에서는 원년 멤버인 임형준이 출격한다. 오랜만에 출연한 임형준에게 장동민은 "박영진 출연 전, '구해줘 홈즈' 패배의 아이콘이었지만 금의환향해 돌아왔다"고 소개한다. 스튜디오의 코디들 역시 드라마 '카지노'의 흥행 성공에 축하의 인사를 건네며, 극중 임형준의 역할에 과몰입해 토크를 이어간다.

이 자리에서 임형준은 영화 '압꾸정'에 김숙이 카메오로 출연한 비화를 공개한다. 그는 "마동석 씨가 김숙 씨를 특별출연으로 캐스팅하고 싶다고 말해 김숙 씨의 연락처를 전달했다"라고 했고, 이에 김숙은 진짜 마동석에게 전화가 왔는데, 장난전화인줄 알고 "네가 마동석이면 나는 김혜수예요~"라고 전화를 받았다고. 결국 두 사람은 영상통화를 통해 얼굴을 확인했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임형준은 김숙과 함께 경기도 용인시로 향했는데, 김숙은 "필리핀에서 순회공연을 마치고 돌아온 임형준 씨를 모셨다"고 말한 뒤, 임형준과 함께 연기한 배우 손석구에 관한 것만 줄곧 물어보는가 하면 "복팀장 박나래가 엄청난 팬이다. '홈즈'에 꼭 출연해 달라"고 영상편지를 띄운다.

임형준은 대화 도중 "손석구 씨가 현재 전셋집 살고 있다"며 "계약이 끝나면 '구해줘 홈즈'에 의뢰하라고 제의해 보겠다"고 약속해 스튜디오 코디들의 환호와 박수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이어 배우 최민식과의 인연에 대해서도 털어놨다고 한다.

seunga@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