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마마무+, 4세대 신(神)인 그룹.."신인치고 너무 잘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최나영 기자] 마마무+(마마무 플러스)가 이유 있는 자신감으로 컴백했다.

마마무+(솔라, 문별)는 지난 29일 첫 싱글 앨범 'ACT 1, SCENE 1' 발매를 기념해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들은 신보 제작 비하인드를 비롯, 앨범 언박싱과 미션 젠가 게임 등을 진행하며 국내외 팬들과 만났다.

이날 마마무+는 팬들과의 적극적인 쌍방향 소통으로 남다른 팬사랑을 드러냈다. 멤버들은 "마마무+에게 가장 큰 힘이 되는 존재는 무무다. 무무들 덕분에 잘 준비할 수 있었다. 무무들이 노래를 좋아해 줘서 더 행복하다"라고 신보 발매 소감을 전했다.

마마무+는 다채로운 구성품으로 채워진 앨범 언박싱을 진행하며 신보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앨범 기획을 담당한 문별은 "내가 갖고 싶은 앨범을 만들어야 무무들도 갖고 싶어 할 것 같았다"라고, 솔라는 "피땀 눈물이 들어있다"라고 소개해 '웰메이드 앨범'이 탄생하기까지의 노력을 느낄 수 있었다.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돌입하는 포부도 전했다. 이들은 4세대 신(神)인 그룹으로서 "K팝을 평정할 수 있는 최신 걸그룹이 되겠다"고 유쾌한 각오를 전하며 팬들과 함께 한 컴백 첫날을 뜻깊게 마무리했다. 이에 다채로운 주제 속에 '극과 극' 콘셉트를 담아낸 마마무+의 신보에 팬들의 호평도 잇따르고 있다.

팬들은 "노래가 시원하고 신나니 요즘 같은 날씨에 딱", "괜히 '믿듣맘플'이라는 말이 있는 게 아니네", "마마무+ 신인치고 너무 잘한다", "앨범을 다 듣고 나니 사랑받는 기분. 무무를 향한 긍정적인 에너지를 느낄 수 있었다"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마마무+는 오늘(30일) 오후 6시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격해 신곡 'GGBB' 컴백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nyc@osen.co.kr

[사진] 알비더블유(RBW)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