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연정훈♥' 한가인, 영상통화 중 아들 미모 공개…"엄마 판박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tvN '텐트 밖은 유럽' 방송화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한가인이 영상 통화 중 아들의 얼굴을 공개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텐트 밖은 유럽 - 남프랑스 편' 2회에서는 배우 라미란, 한가인, 조보아, 류혜영의 남프랑스 캠핑 두 번째 날이 그려졌다.

멤버들은 점심식사 이후 각자 휴식 시간을 가졌다. 한가인은 남편 연정훈에게 영상 통화를 걸었다.

한가인은 애교스럽게 "제누(아들 연제우)"를 부르며 핸드폰 속 아들에게 반갑게 손을 흔들었다. 그는 손 키스를 날리는 등 애교를 보이며 '엄마 모드' 한가인의 모습을 드러냈다.

영상 통화 중 조보아는 "나도 보고 싶어"라며 제우에게 인사를 건넸다. 한가인은 "이모한테 얼굴 보여달라"고 했고 제우는 한가인의 휴대전화 화면 너머로 모습을 드러냈다. 한가인의 아들을 본 조보아는 "너무 예쁘다"며 미소를 지었고, 제우는 부끄러워하면서도 조보아에게 "안녕하세요"하고 인사했다.

특히 한가인 연정훈의 아들 연제우는 엄마 얼굴을 그대로 옮겨 놓은 듯한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커다란 눈망울과 오뚝한 콧날이 보는 이들을 감탄하게 했다.

곧이어 연정훈이 등장하자 조보아는 "안녕하세요, 선배님"이라며 깍듯하게 인사해 웃음을 더했다. 한가인은 "엄마 이제 갈게"라는 말과 함께 아들과 아쉽고 애틋한 짧은 통화를 마무리했다.

마아라 기자 aradazz@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