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9 (금)

빌리 츠키 “곽튜브 배려심 느낀 순간은… 다른 나라도 함께 가봤으면”(곽기사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걸그룹 빌리(Billlie)의 츠키가 ‘곽준빈의 세계기사식당2’의 생생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오는 22일 방송될 ENA, EBS 공동제작 ‘곽준빈의 세계기사식당2’(이하 ‘곽기사2’) 2회에서는 우즈베키스탄 여행 메이트로 츠키가 합류해 밝은 에너지를 불어넣는다. 이에 방송을 하루 앞두고 츠키의 촬영 소감과 에피소드를 공개, 본방 사수를 부르고 있다.

‘곽기사2’ 출연이 확정되고 난 후 빌리 멤버들에게 이 소식을 알린 츠키는 “멤버들 모두 ‘곽튜브’를 알고 있어 함께 기뻐했고, 저도 마음껏 즐기고 올 수 있었다”고 멤버들의 반응을 전했다.

츠키는 이번이 첫 해외여행이었다고. 그는 “제가 안 가본 곳에서 촬영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영광이었고 좋았다”며 “준빈님이 여행의 많은 것들을 알려줘서 정말 좋은 경험이 됐다”고 말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곽준빈에게 배려심을 느꼈던 순간도 있었다고. “제가 영어는 조금 하지만 러시아어는 못하는데 우즈베키스탄에서 의사소통을 많이 도와주셔서 정말 큰 도움이 됐다. 준빈님 덕분에 너무 즐거운 촬영이었다”며 “나중에 또 기회가 되면 다른 나라도 함께 가봤으면 좋겠다”고 고마운 마음을 표현하기도 했다.

또한 츠키는 “여행 마지막 날 숙소에 가기 전 정말 멋진 경치를 봤는데 제 인생에서 한 번도 보지 못했던 아름다운 경치여서 아직도 잊지 못하고 있다”며 “여러분도 꼭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가장 기억에 남았던 순간을 꼽았다.

끝으로 츠키는 “‘곽기사2’ 시청자 여러분, 너무 재밌으니 많은 시청 부탁드리고 준빈님과 저의 케미스트리도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며 “정말 재밌었고 진짜 잘 맞았다”고 회상했다. 더불어 시청자들에게도 한 번도 가보지 않았던 곳으로 떠나는 여행을 추천하며 “인생 경험도 됐고 정말 좋은 추억이 생겼다”고 덧붙여 곽준빈과 츠키의 여행이 더욱 궁금해진다.

한편, 내일(22일) 저녁 8시 5분에 ENA와 EBS에서 동시 방송되는 ‘곽준빈의 세계기사식당2’에서는 설렘과 감동이 가득한 곽준빈과 츠키의 우즈베키스탄 여행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현지 결혼식에 초대받은 두 사람은 우즈베키스탄의 결혼식 문화를 접하는 것은 물론 신랑 신부를 위한 축가 열창을 예고해 과연 무사히 무대를 마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정희원 기자 happy1@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