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17141 0292019111656317141 05 0507002 6.0.19-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73911660000 1573912432000

'1:7→6:7 추격전' 한국, 일본에 석패…17일 결승 재대결 [프리미어12 현장리뷰]

글자크기
OSEN

[OSEN=도쿄(일본), 곽영래 기자]3회초 무사 황재균이 솔로 홈런을 때려낸 뒤 김상수와 기뻐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도쿄(일본), 조형래 기자] '내일, 결승에서 제대로 붙어보자.'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야구 대표팀은 16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일본과의 최종전에서 난타전 끝에 8-10으로 패했다. 타선이 12안타로 활발하게 터졌으나 마운드가 먼저 붕괴됐다.

도쿄올림픽 티켓과 결승 진출을 확정한 한국은 주전을 대거 뺀 선발 라인업으로 나섰다. 박민우(2루수)-박건우(중견수)-김재환(좌익수)-박병호(지명타자)-최정(3루수)-강백호(우익수)-황재균(1루수)-박세혁(포수)-김상수(유격수)가 선발 출장. 신예 이승호가 선발 투수로 나섰다.

이승호는 1회 선두타자 야마다에게 우선상 2루타를 맞아 무사 2루 위기에 몰렸다. 외야 뜬공으로 1사 3루가 됐으나 삼진을 잡았고, 4번 스즈키를 볼넷으로 내보낸 뒤 내야 땅볼로 위기를 넘겼다.

이승호는 2회 2아웃을 잡은 후에 아이자와에게 좌월 2루타를 맞고, 기쿠치에게 3루수와 유격수 사이를 빠져나가는 땅볼 안타를 허용했다. 좌익수 김재환의 홈 송구를 포수 박세혁이 바로 잡지 못하고 떨어뜨렸고 선취점을 허용했다.

1회 공 7개로 3아웃을 당했고 2회까지 연속 삼자범퇴로 끝난 한국은 3회 선두타자 황재균이 일본 선발 기시의 체인지업을 걷어올려 좌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쏘아올렸다. 1-1 동점.

OSEN

[OSEN=도쿄(일본), 곽영래 기자]2회말 2사 2루 일본 아이자와가 기구치의 안타로 득점을 올리고 있다. /youngrae@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은 3회 선두타자 사카모토가 좌월 2루타로 출루했고, 마루의 희생번트 타구를 잡은 이승호가 1루에 천천히 던지면서 세이프됐다. 무사 1,3루에서 스즈키의 빗맞은 타구는 2루수와 중견수 사이에 떨어지는 행운의 안타로 2-1로 달아났다. 이어 아사무라의 좌전 안타로 3-1이 됐다. 요시다의 우전 안타로 무사 만루 위기.

한국은 2번째 투수로 이용찬이 올라왔다. 마츠다에게 밀어내기 볼넷을 허용해 1-4, 아이자와에게 중전 안타를 맞아 1-5가 됐다. 기쿠치의 안타성 타구를 김상수가 슬라이딩 캐치로 잡아내 2루에서 아웃시켰다. 그 사이 3루 주자는 득점을 올렸다. 야마다의 좌익수 희생플라이로 1-7까지 벌어졌다.

그러나 한국은 4회 빅이닝으로 매섭게 추격했다. 박건우와 김재환의 연속 안타로 무사 1,3루 찬스를 잡았다. 박병호가 풀카운트에서 유격수 키를 넘기는 적시타로 2-7로 따라갔다. 최정의 삼진 아웃 후 강백호의 중전 안타로 한 점 더 만회했다. 2사 후에는 박세혁의 우선상 2루타로 4-7로 추격했다. 그리고 김상수가 좌중간 펜스를 맞는 2타점 2루타로 6-7 한 점 차까지 좁혔다.

OSEN

[OSEN=도쿄(일본), 곽영래 기자]4회초 무사 1,3루 박병호가 적시타를 때려내고 있다. /youngrae@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세를 탄 한국은 5회 일본의 2번째 투수 오노 상대로 박건우와 김재환이 연속 볼넷을 골라 무사 1,2루를 만들었다. 박병호도 스트레이트 볼넷, 무사 만루 찬스였다. 최정의 삼진 아웃. 강백호가 친 타구는 우익수 뜬공 아웃이 됐고, 3루 주자 이정후가 판단 착오로 뒤늦게 태그업을 했으나 홈에서 태그 아웃됐다. 무사 만루 기회에서 1점도 얻지 못했고, 결정적인 승부처가 됐다.

위기를 넘긴 일본은 5회말 선두타자 카이가 우전 안타로 출루, 희생번트로 1사 2루로 진루했다. 야마다가 좌선상 2루타를 때려 8-6으로 달아났다. 2사 후 마루의 우선상 2루타가 터져 9-6으로 다시 점수 차가 벌어졌다.

한국은 다시 한 번 추격에 나섰다. 7회 이정후가 선두타자 안타로 출루한 뒤 2아웃이 됐다. 허경민의 유격수 땅볼 때 이정후가 2루에서 아웃 선언이 됐으나, 비디오판독으로 아웃에서 세이프로 번복됐다. 2사 1,2루에서 강백호가 중전 안타를 때렸고 상대 수비가 한 차례 공을 놓치면서 주자 2명이 모두 홈을 밟아 8-9로 따라붙었다. 황재균의 안타로 1,2루가 이어졌으나, 대타 양의지가 삼진으로 물러났다.

OSEN

[OSEN=도쿄(일본), 곽영래 기자] 16일 오후 일본 도쿄돔에서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한국과 일본의 경기가 열렸다.7회초 2사 1루 이정후가 허경민의 유격수 땅볼때 2루까지 진루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은 7회 고우석이 올라와 두 타자 연속 볼넷을 허용해 위기를 맞았다. 희생번트로 1사 2,3루. 이날 3안타를 친 마루에게 볼넷을 내줘 1사 만루가 됐다. 곤도 상대로 풀카운트에서 몸에 맞는 볼을 던져, 밀어내기 점수를 허용했다. 8-10. 이후 삼진과 내야 뜬공으로 위기를 벗어났다. 한국은 8~9회 공격에서 추격에 실패했다.

/jhrae@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