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5232 0442020011857575232 06 0602001 6.0.27-RELEASE 44 SBS funE 0 false true true false 1579357175000 1579392486000 스토브리그 남궁민조한선 2001191245 related

[스브스夜] '스토브리그' 드림즈팀 전지훈련 돌입…남궁민, "환경 열악하지만" 격려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남궁민이 전지훈련을 시작한 드림즈 선수들을 격려했다.

18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극본 이신화, 연출 정동윤)에서는 권경민(오정세) 재송그룹 상무의 갑질로 전지훈련지 선정에 난항을 겪었던 백승수(남궁민) 드림즈 단장이 선수들을 격려했다.

이날 방송에서 백승수는 권경민의 '전지훈련지 취소' 소식을 듣고 반발했다. 권경민은 "백 단장도 나한테 따지지 말고, 그냥 나처럼 하라. 윗사람 들이받는 것보다 아랫사람 찍어 누르는 게 쉽다"라며 "백 단장 아직도 후회나 반성 없냐. 주변 사람 힘들게 하면서까지"라고 말했다.

전지 훈련지 선정에 어려움을 겪자 백승수는 팀원들에게 "국내로 간다"라면서도 "제주도는 예약이 이미 꽉 찼다"라고 전했다. 선수들은 "미운털 박힌 단장님하고 일하기 힘들다"라며 고충을 토로했다.

백승수는 "최대한 남쪽으로 준비했다. 최선의 선택지다. 추운 데서 훈련하는 대신 다른 많은 것을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팀원들은 "추운 날씨에 훈련하면 선수들 근육 경직돼서 부상 많아진다"라며 반발했다.

이에 백승수는 "인정한다. 이번 시즌 성적이 안 좋으면 전지훈련 제대로 못 가서 그런 거라고 생각하겠다. 죄송하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훈련지로 향하던 선수들은 "전지훈련 가는데 버스 타고 가는 게 말이 되냐"라며 불만을 쏟아냈다. 백승수는 "환경이 열악해진 점 사죄드린다"라고 말했다.

또, 백승수는 필드 위 서영주(차엽) 선수에게 "부딪히고 나서 이겼다고 쾌감 느끼지 않는다. 나랑 부딪힌 사람들도 장점 있다는 걸 알게 되면 마음이 불편하다. 서영주가 뒤에는 통증 참으면서 훈련에 임하는 모습 같은 것"이라며 "다치지 말고 뛰어라"라고 격려했다.

한편, 한재희(조병규)와 이세영(박은빈)은 각각 허진욱, 이준모의 계약을 체결했다. 허진욱과 이준모는 건설노동 현장과 곱창집을 벗어나 야구판으로 돌아왔다.

스타들의 생생한 사진 - 생생포토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