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88924 0042020022258288924 05 0501001 6.1.1-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2301222000 1582301410000 무관중 시즌 단축 코로나19 직격탄 스포츠계 2002222301

'코로나 직격탄' 대구·포항 개막전 2경기 연기

글자크기
코로나 19가 확산하는 가운데 다음 주 열리는 K리그 개막전 중 대구와 포항에서 열리는 2경기가 연기됐습니다.

프로축구연맹은 어제(21일) 오전 서울 축구회관에서 열린 K리그 1 대표자 회의에서 코로나 19 전염이 확산한 대구 경북 지역의 개막전을 연기하는 데 구단 대표들이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오는 29일 대구와 강원, 다음 달 1일 포항과 부산의 개막전 경기는 미뤄지게 됐습니다.

천재지변이 아닌 이유로 K리그 개막전이 연기된 것은 1983년 프로축구 출범 이후 처음입니다.

연맹은 대구와 포항을 제외한 다른 개막 경기들은 예정대로 추진한다는 입장이지만, 상황이 악화할 경우 연맹이 개막전 연기를 결정하고, 구단들이 이에 따르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덧붙였습니다.

한웅수 프로축구연맹 총재는 며칠 더 상황을 지켜본 뒤 다음 주초 긴급 이사회를 소집해 개막전 연기 여부를 최종결정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양시창 [ysc08@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