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601116 0512020060660601116 06 0602001 6.1.1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1431165000 1591431171000 related

'나혼자산다' 향한 지나친 루머…기안84 왕따설→이시언 하차설까지(종합)

글자크기
뉴스1

MBC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나 혼자 산다'에 대한 지나친 루머가 양산돼 출연자 및 제작진을 당황스럽게 만들고 있다. 무지개 회원 기안84에 대한 왕따설이 제기돼 다른 회원들이 곤욕을 치르는가 하면, 이시언의 하차설까지 제기되는 등 프로그램에 대한 깊은 애정이 과몰입을 불러왔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VCR 모니터를 위해 한 자리에 모인 박나래 성훈 유노윤호 손담비 기안84 등 무지개 회원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 가운데 이날 오프닝에서 무지개 회원들 사이에는 어색한 공기가 흘러 이목이 집중됐다.

이날 기안84는 회원들이 반갑다고 인사하자 "반갑긴 뭘 반가워, 욕을 바가지로 먹었는데, 나도 마음이 무거워"라고 말했다. 지난주 기안84는 홀로 외로운 밤을 지새우는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상의탈의를 한 채 '혼술'을 하는 모습 등 적나라한 일상을 보여줬다. 이에 박나래와 손담비는 격한 반응을 보였고, 시청자들은 불편하다는 반응을 내비쳤다.

이런 반응을 기안84도 알고 있는 듯 그는 이날 오프닝에서 계속해서 시무룩한 표정을 지었다. 기안84는 혼자 심각한 표정을 짓다가 "죄송합니다"라고 돌연 사과했다. 모두가 당황하자 그는 "모르겠어요, 제가 미안하네요"라며 사과했다. 그러자 손담비는 "나래씨 무릎 꿇어요"라고 말했다.

박나래는 "많은 댓글이 있었는데 저희가 기안84를 따돌리고 있다고 하시더라, 그 댓글 쓰신 분께 알려드리고 싶다, 기안84가 우리를 따돌렸으면 따돌렸지 아주 굳건한 분"이라고 해명했다. 이에 기안84는 본인이 더 "죄송하다"고 재차 이야기했다.

이 와중에 손담비가 악플로 인해 끊었던 술을 다시 마시게 됐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기안84는 "손담비 누나가 2년동안 끊었던 술을 다시 마셨다고 하더라"고 폭로했다. 손담비는 당황하며 "얘기하지 말라 했잖아"라고 외쳐 또 한 번 웃음을 줬다.

박나래는 "회원님이 처음 받아본 따뜻한 관심에 진정하지 못했다"고 거들었다. 성훈은 "금주를 2년간 했었는데"라며 안타까워 했고, 손담비는 "가볍게 마신 걸 폭주했다"고 고백해 웃음을 안겼다. 기안84는 "보기 좋네요, 누나 술을 다시 마시게 하니까"라고 말했다.

뉴스1

MBC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안84 왕따설에 이어 '나 혼자 산다'는 이시언 하차설까지 나왔다는 사실이 알려져 또 한 번 이슈가 됐다. 이시언이 3주째 녹화에 등장하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냈던 가운데, 그가 녹화에 불참한 이유조차 언급되지 않아 하차설이 제기된 것.

하지만 '나 혼자 산다' 제작진은 지난 5일 예고편을 통해 이시언이 고막 수술을 했다는 사실을 공개했다. 오는 12일 방송분에서는 고막 수술 후 회복을 위해 노력하는 이시언의 고군분투가 담길 전망이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예능 시청률 1위를 차지할 만큼 팬덤이 탄탄한 MBC 대표 예능 프로그램이다. 회원들의 행동 하나 하나에 의미를 부여할 만큼, 시청자들의 관심도가 높은 예능이지만 무지개 회원들도 기안84 왕따설을 해명하고 음주 사실을 밝힐 만큼 일각에서는 지나친 '창조 논란'은 자제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aluemchang@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