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51291 0432020071561451291 05 0501001 6.1.15-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4776270000 1594776374000

도박사들의 선택 "메시·호날두보다 레반도프스키"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도박사들은 '2020 발롱도르'의 주인공으로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아닌 '폴란드 폭격기'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를 꼽았습니다.

영국 일간지 더선은 "이번 시즌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자신의 한 시즌 최다 골(정규리그 34골 포함 51골)을 작성한 레반도프스키가 메시와 호날두를 제치고 도박사들이 뽑은 2020 발롱도르의 유력한 수상 후보가 됐다"고 전했습니다.

더선이 공개한 베팅업체의 '2020 발롱도르' 배당률에 따르면 레반도프스키는 3/1을 기록해 리오넬 메시(4/1), 케빈 데 브라위너 (맨시티·9/2), 호날두(5/1), 사디오 마네(리버풀·12/1) 등에 앞섰습니다.

레반도프스키가 받은 배당률 '3/1'은 1달러를 걸었을 때 원금을 포함해 4달러(1달러+3달러)를 받을 수 있다는 뜻으로 같은 금액을 걸었을 때, 다른 후보에 비해 이익이 적습니다.

31세의 레반도프스키는 이번 시즌 분데스리가는 물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엄청난 활약 펼쳤습니다.

레반도프스키는 정규리그에서 자신의 한 시즌 최다 골 타이인 34골을 몰아친 데 이어 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도 11골을 기록했습니다.

또 DFB 포칼에서 6골을 터트리면서 이번 시즌에는 51골로 생애 최고의 해를 보내고 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이정찬 기자(jaycee@sbs.co.kr)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