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2687 0432020091962892687 05 0501001 6.1.20-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94869000 1600494966000

5연패 늪에 빠진 토론토 "20일은 류현진이 등판하는 날"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에이스' 류현진 5연패 늪에 빠진 팀을 구하러 출격합니다.

토론토 오늘(19일) 구단 공식 트위터에 "내일은 류현진 데이(Tomorrow's a Ryu day)"라고 적었습니다.

류현진은 내일 오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뱅크 파크에서 열리는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합니다.

토론토는 류현진이 시즌 4승(1패)째를 거둔 14일 뉴욕 메츠전에서 7대 3으로 승리했지만, 이후 치른 5경기에서 모두 패했습니다.

뉴욕 양키스와 원정 3연전에서 무더기 홈런을 얻어맞고 싹쓸이 패배를 당하더니 오늘 필라델피아와 더블헤더(0대 7, 7대 8)도 모두 내줬습습니다.

토론토는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경쟁에서 시애틀 매리너스에 3.5게임 차로 앞서 있긴 하지만, 포스트시즌 진출 하루빨리 확정하기 위해서는 연패 탈출이 절실합니다.

자신이 등판한 뒤, 팀 투수진이 무너지며 5연패에 빠진 터라 '1선발' 류현진의 어깨는 더 무겁습니다.

토론토 불펜진도 힘겨운 일정을 소화해, 류현진은 긴 이닝을 소화해야 하는 부담감도 느낍니다.

류현진은 올해 10경기에서 4승 1패 평균자책점 3.00을 올렸습니다.

특히 류현진이 등판한 경기에서 토론토는 8승(2패)을 거뒀습니다.

그만큼 류현진을 향한 팀의 신뢰가 깊습니다.

류현진은 필라델피아와 3차례 맞붙어 1승 평균자책점 2.45로 호투했습니다.

그러나 2017년 5월 1일(5⅓이닝 3피안타 1실점) 이후 3년 4개월 만에 필라델피아와 만나기 때문에, 과거 성적은 큰 의미가 없습니다.

필라델피아 선발은 우완 빈스 벨라스케스인데, 벨라스케스의 시즌 성적은 7경기 1패 평균자책점 6.46입니다.

선발 투수 무게감에서는 류현진이 앞서지만, 타격 성적은 필라델피아가 토론토보다 좋습니다.

내일 또 다른 한국인 왼손 선발 김광현도 등판합니다.

김광현은 이날 피츠버그 파이리츠를 상대합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유병민 기자(yuballs@sbs.co.kr)

▶ [마부작침] 아무나 모르는 의원님의 '골목식당'
​▶ [뉴스속보] 코로나19 재확산 현황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