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27845 0032020092463027845 05 0507001 6.1.20-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946652000 1600946674000

키움 김하성, 100% 도루 성공률로 20홈런-20도루 달성(종합)

글자크기

KBO리그 역대 최초로 개막 후 20연속 도루 성공

연합뉴스

키움 김하성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의 국가대표 내야수 김하성(25)이 개인 통산 2번째 20홈런-20도루를 달성했다.

특히 김하성은 한 번의 실패도 없이 20도루를 완성했다.

김하성은 2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SK 와이번스와의 홈경기에 5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4회말 1사에서 좌중간 안타로 출루한 뒤 2루 도루에 성공했다.

전날까지 26홈런 19도루로 20홈런-20도루에 도루 1개만을 남겼던 김하성은 이날 마지막 단추를 채웠다.

20홈런-20도루는 KBO리그 역대 51번째 기록이다. 히어로즈 소속으로는 5번째, 개인 2번째다.

역대 유격수 기록으로는 통산 5번째다.

또한 김하성은 지난 5월 6일 광주 KIA 타이거즈전을 시작으로 개막 후 20연속 도루에 성공하며 KBO리그 역사를 새로 썼다.

개막 후 도루 실패 없이 20연속 도루에 성공한 것은 김하성이 역대 최초다. 종전 기록은 1994년 김재현(당시 LG 트윈스)의 개막 후 19연속 도루 성공이었다.

개막 시점과 관계없이 시즌 중 연속 도루 성공 최고 기록은 이종범(당시 해태 타이거스) 전 LG 코치가 1997년 5월 18일부터 6월 28일까지 기록한 29도루다.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