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지혜, 인형 같은 두 딸+한강뷰 집..세상 다 가진 기분이겠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조은미 기자]


헤럴드경제

이지혜 인스타그램



이지혜가 두 딸이 함께 노는 모습을 사진 찍어 올렸다.

가수 이지혜는 1일 딸들의 사진을 올리는 인스타그램에 "두 자매 내 보물들"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인형을 갖고 놀고 있는 이지혜의 첫째 딸 태리와 이러한 언니를 집중해서 보고 있는 둘째 딸 엘리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강이 보이는 넓은 창 앞에서 함께 놀고 있는 두 아이의 사랑스러움이 랜선 이모, 삼촌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한편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 씨와 결혼해 슬하에 2녀를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을 통해 가족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