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1 (금)

설영우 결승골…울산, 화려한 마무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프로축구 울산이 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라이벌 전북을 꺾고 화려하게 시즌을 마무리했습니다. 국가대표 수비수 설영우 선수가 결승골로 창단 첫 2회 연속 우승을 자축했습니다.

이정찬 기자입니다.

<기자>

일찌감치 우승을 확정한 울산과, 챔피언스리그 티켓에 도전하는 전북의 시즌 마지막 현대가 더비는 국가대표 수비수 설영우 발끝에서 승부가 갈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