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강습타구 맞고도 송구부터…키움 김재웅의 '투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어제(12일) 프로야구 롯데와 키움의 경기.

7회 초, 1사 만루 상황에서 키움이 불펜 김재웅을 마운드에 올립니다.

그런데 최항이 친 강습타구가 투수 정면으로 날아옵니다.

정강이에 공을 맞고 쓰러진 김재웅은 곧바로 일어나 침착하게 홈으로 공을 던져 주자를 잡습니다.

심판이 경기를 중단시킨 후에야 쓰러져서 통증을 호소하는데요.

그 덕분인지 키움은 롯데를 꺾고 2연승을 달렸습니다.

화면제공: 티빙(TVING)



홍지용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