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눈물의 여왕’ 배우 김정난, 28일 두산 승리기원 시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배우 김정난. 사진 | 두산베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황혜정 기자] 배우 김정난(53)이 잠실구장 마운드에 선다.

두산베어스는 “오는 28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KT위즈와 정규시즌 맞대결에서 배우 김정난이 승리기원 시구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김정난은 뛰어난 연기력을 바탕으로 ‘사랑의 불시착’, ‘재벌집 막내아들’ 등 인기 드라마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에는 tvN 드라마 ‘눈물의 여왕’에서 여주인공의 고모 ‘홍범자’역을 맡아 명품 연기를 뽐낸 바 있다.

김정난은 “두산베어스에서 시구를 하게 되어 기쁘다”며 “두산베어스의 승리를 위해 좋은 기운을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et16@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