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296151 0022020070861296151 06 0601001 6.1.15-RELEASE 2 중앙일보 14772103 false true false false 1594168850000 1594169469000 related

양준일, 루머 직접 해명…“과거 이혼했지만 딸은 없었다”

글자크기
중앙일보

가수 양준일.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결혼한 적은 있나요? 예스(YES), 애가 있나요? 노(NO)”

가수 양준일이 지난 7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최근 자신의 재혼설과 딸이 있다는 루머에 대해 이같이 해명했다.

이날 방송의 MC 박나래는 “지금도 기사에도 올라오는 게 결혼 이력이 있고 딸이 있고 이런 얘기들이 올라오고 있다”고 운을 뗐다. 이에 양준일은 “제가 무언가를 말하는 건 여러분의 질문에 달렸다. 에브리싱 이즈 오픈(Everything is open), 던지시라. 다 오픈이다”라고 말했다.

MC들이 “조심스럽게 여쭤보겠다. 결혼하신 적이 있으신 거냐”고 질문하자 양준일은 “그럼요”라고 답했다. 그는 “이전에 결혼했었고 모든 사람이 아는 사실이다. 어떻게 거짓말을 하고 어떻게 숨기나. 한국서 결혼하고 한국에서 살았고 내 주위에 있는 사람들 다 아는 사실인데 어떻게 숨기냐”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양준일은 “얼마 전에 유튜브에 ‘양준일의 딸과 전 부인이 있고 고생하며 살고 있다. 이게 사실이 아니면 날 고소하라’는 댓글이 달렸었다”며 “그리고 전 부인이 직접 밝혔다고 하는데 ‘나는 너를 지켜주려 했는데 얘기하고 싶었던 거라면 그건 그의 선택’이라고 봤다”고 전했다.

양준일은 “주위에서 ‘현재 부인에게 이혼 사실을 말했느냐’고 하는데 내 인생을 같이할 사람인데 거짓말 위에 관계를 어떻게 쌓나”라며 “그러면 다 무너지지 않나. 이전에 결혼한 얘기를 왜 빼고 거짓말 위에 아이를 낳고 가정을 세우고 하겠나. 그런 바보는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양준일은 “결혼한 적 있어요? 예스, 애가 있나요? 노”라고 강조했다. “(전부인의 딸은) 제 딸이 아니다”라면서다. 그는 “다른 사람과 재혼해서 딸을 낳은 것”이라면서 “전 부인과는 2000년도에 헤어졌다. 듣기로는 고등학생이라는데 내 애면 최소 스무 살이어야 한다. 그런데 어떻게 고등학생인가”라고 해명했다.

양준일은 “제게 전부인이 있었고 딸은 사실은 아니고 이런 설명이 너무 불필요한 설명이라 생각했다. 팬들도 궁금해 하지 않는 이야기라 봤다”며 “제 팬들은 ‘오빠 흔들리지 말라, 한마디도 하지 말라, 우린 다 알아, 오빠가 결혼을 몇 번 했든 상관없다’고 했다”고 고백했다.

끝으로 그는 “저는 팬들이 노래를 해달라면 노래를 할 거고 춤을 춰달라 하면 춤을 출 것”이라며 “주위에서 ‘왜 더 가수 안 해요?’ 했을 때 50대에는 댄스 가수가 없다 생각했지만 지금은 다시 예전보다 훨씬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신곡을 지금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