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59926 1022021022766459926 05 0506003 6.2.6-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433750000

[리그앙 리뷰] '황의조 침묵' 보르도, 메츠에 1-2 역전패...'6G 5패'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신동훈 기자= 선발로 나선 황의조는 침묵했고 보르도는 패배했다.

지롱댕 드 보르도는 27일 오후 9시(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아키텐주에 위치한 스타드 마트뮈트 아틀란티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프랑스 리그앙 27라운드에서 메츠에 1-2 역전패를 당했다. 이날 패배로 보르도는 6경기 1무 5패라는 최악의 성적표를 받아들 수 밖에 없었다.

보르도는 3-5-2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황의조, 칼루가 투톱을 구축했고 좌우 윙백에 오딘, 사발리가 위치했다. 중원은 라콕스, 제르칸, 세리가 나섰다. 3백은 멕세르, 코시엘니, 바이세가 구축했고 골키퍼 장갑은 코스틸이 꼈다.

선제골은 보르도의 몫이었다. 보르도는 전반 14분 칼루가 메츠의 골 망을 흔들며 앞서갔다. 메츠는 반격을 펼쳤다. 전반 27분 코너킥 상황에서 사르가 헤더를 시도했으나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보르도는 전반 28, 전반 36분 제르칸과 오딘이 슈팅 기회를 잡았으나 무위에 그쳤다. 전반전은 보르도의 1-0 리드 속에서 종료됐다.

메츠는 후반 5분 델레인이 위협적인 발리 슈팅으로 동점을 노렸으나 코스틸이 막아냈다. 후반 10분 센톤제의 슈팅도 득점으로 연결되지 않았다. 보르도는 후반 18분 칼루가 오픈 플레이에서 기회를 얻었다. 하지만 슈팅은 크게 빗나갔다. 메츠는 후반 21분 바그너, 파조트를 넣어 변화를 줬다. 이어 후반 28분 델라인이 동점골을 넣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보르도도 교체 카드를 활용했다. 시소코, 벤 아르파가 투입해 공격을 강화했다. 하지만 결정적 기회는 메츠가 잡았다. 메츠는 후반 39분 바그너가 강력한 헤더로 역전을 노렸지만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후반 45분 메츠의 역습 상황에서 바그너가 역전골을 기록하며 승부를 뒤집었다. 결국 경기는 메츠의 2-1 역전승으로 종료됐다. 역전을 헌납한 보르도 선수들은 쓸쓸하게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경기 결과]

보르도(1) : 칼루(전 14분)

메츠(2) : 델레인(후 28분), 바그너(후 45분)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