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현수 '동점 만들고 싶었는데' [MK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1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2021 KBO리그 LG 트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벌어졌다.

6회 말 2사 1,2루에서 LG 1루 주자 서건창이 김현수의 안타 때 홈까지 뛰어들었으나 아웃되고 말았다.

적시타를 친 김현수가 서건창의 아웃에 아쉬워하고 있다.

69승 56패로 리그 3위를 기록하고 있는 LG는 키움을 상대로 2연패 탈출을 노리고 있다.

리그 5위 키움은 3연승에 도전하고 있다.

매일경제

[잠실(서울)=김재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