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공식발표] 아시안컵 예선 앞둔 황선홍호, 인조잔디+교체카드 5장 '확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박지원 기자= U-23 대표팀의 아시안컵 예선 대회요강이 확정됐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23 대표팀은 25일부터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아시안컵 예선에 참가한다. 황선홍호는 예선 H조에 배정돼 25일 필리핀(오후 6시), 28일 동티모르(오후 6시), 31일 싱가포르(오후 9시)와 차례로 맞붙는다.

이번 U-23 아시안컵 예선은 전체 11개 조로 나뉘어 치러지며, 예선에서 각 조 1위와 2위 팀 중 상위 4개 팀이 내년 6월 우즈베키스탄에서 개최되는 2022 AFC U-23 아시안컵 본선에 출전한다. U-23 대표팀은 지난 11일 파주 NFC에서 소집됐고, 20일 개최지인 싱가포르로 출국했다.

화려한 선수 명단으로 아시안컵 예선을 맞이하는 황선홍호다. 오현규(김천상무), 박정인(부산), 이동률(제주), 고재현(서울이랜드), 구본철(인천), 강윤구(울산), 김세윤(대전하나), 이상민(충남아산), 조진우(대구), 최준(부산), 이광연(강원) 등이 명단에 포함됐다.

경기를 앞두고 대회요강이 공개됐다. 대한축구협회(KFA)는 25일 "아시안컵 예선은 싱가포르 질란베사르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경기장은 인조잔디다. 또한, 선수교체는 5명(횟수 3회)이며 경기 1시간 전 WBGT(더위지수) 측정 후 쿨링브레이크를 진행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오는 11월 2일 15시 30분 SQ600편으로 인천공항에 도착한다"라고 덧붙였다.

황선홍 감독은 "첫 번째 국제 대회이기에 선수들의 자신감을 높일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 짜임새 있는 경기를 펼치고, 지배함과 동시에 많은 골을 넣고 싶다. 좋은 결과를 가져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포부를 드러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