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4741 0362020080961984741 05 0507003 6.1.17-RELEASE 36 한국일보 58526201 false true false false 1596936360000 1596936415000

최지만, 게릿 콜 상대로 2루타 2방

글자크기

한국일보

최지만이 9일 미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미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와의 연속경기(DH) 1차전 5회 1타점 2루타를 치고 있다. 세인트피터즈버그=AP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탬파베이 최지만(29)이 메이저리그 최고 투수로 꼽히는 게릿 콜(뉴욕 양키스)을 상대로 2루타 2방을 터트렸다.

최지만은 9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20 MLB 양키스와의 더블헤더 1차전에 2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 4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 2삼진을 기록했다. 더블헤더 2차전에서는 4번 타자 1루수로 출전해 3타수 1안타 1삼진의 성적을 냈다. 시즌 타율은 0.189로 상승했다.

더블헤더 1차전에서 최지만은 1회 1사 후 첫 타석에서는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하지만 0-4로 끌려가던 3회 2사에서 콜의 5구째 공을 받아쳐 중견수 방면 2루타를 터트렸다. 0-5로 뒤지던 5회말 2사 3루에서는 우익선상 2루타로 타점을 올렸다. 이어 호세 마르티네스의 투런 홈런 때 홈까지 밟아 득점에도 성공했다. 콜은 최지만과 마르티네스에게 연이어 장타 2방을 허용한 뒤 4.2이닝 3실점(6피안타)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최지만은 그러나 7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팀은 4-8로 졌다.

2차전에서는 탬파베이가 설욕에 성공했다. 최지만은 볼넷과 안타 각각 1개씩을 포함해 멀티 출루로 5-3의 승리에 힘을 보탰다.

최지만은 1회말 1사 3루에서 양키스 선발 마이클 킹을 상대로 볼넷으로 출루했다. 최지만에게 볼넷을 내준 킹은 제구가 흔들렸고, 이후 2연속 볼넷을 내주며 밀어내기 볼넷을 기록했다.

3회 유격수 땅볼로 물러난 최지만은 3-1로 리드하던 5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우익수 앞 안타를 추가했다. 알버트 아브레유의 체인지업을 가볍게 잡아당겨 안타를 뽑아냈다. 이어 케반 스미스의 2타점 좌전 안타 때 홈을 밟아 득점도 추가했다. 최지만은 그러나 6회 무사 1ㆍ2루 기회에서는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다.

탬파베이는 5-1로 리드하던 7회초 연속 안타를 맞고 5-3까지 쫓겼지만, 2사 2루에서 양키스 타자 애런 저지의 큼지막한 타구가 펜스 앞에서 잡히면서 힘겹게 2점 차의 승리를 따냈다.

탬파베이는 7승8패를 기록했고, 상승세가 끊긴 양키스는 10승5패가 됐다.

강주형 기자 cubie@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