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이슈 넷플릭스 세상 속으로

박경림, 넷플릭스 시리즈 ‘종말의 바보’ 제작발표회 진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넷플릭스(Netflix) 시리즈 ‘종말의 바보’ 제작발표회가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몬드리안 서울 이태원에서 열렸다.

‘종말의 바보’는 지구와 소행성 충돌까지 D-200, 눈앞에 닥친 종말에 아수라장이 된 세상과 그럼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함께 오늘을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방송인 박경림이 진행을 하고 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탄탄한 열연으로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안은진과 자신만의 스타일로 캐릭터를 완성해 온 전성우, 장르 불문 놀라운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줬던 김윤혜의 연기 앙상블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안은진, 전성우, 김윤혜, 김진민 감독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일본 작가 이사카 코타로의 소설 ‘종말의 바보’를 원작으로 하고 있는 ‘종말의 바보’는 종말 이후의 재난에 가까운 모습을 그린 여타의 작품들과는 달리, 종말을 앞둔 한국 사회의 이면과 피할 수 없는 종말을 기다리는 사람들이 일상을 살아가는 모습을 그려낸 작품이다.

이태원동(서울)=천정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