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말라도 너무 말랐네”…서현의 드러난 배꼽이 포인트인 스타일링...윤아 한마디 “밥 먹어러 가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소녀시대 멤버이자 배우 서현이 20 일 자신의 개인 채널에 공개한 패션은 도시의 밤을 연상시키는 세련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블랙 크롭탑에 루즈한 핏의 카고 팬츠를 매치한 그녀의 스타일은, 편안함과 동시에 세련된 도시 여성의 이미지를 강조한다.

특히, 스포티한 느낌의 크롭탑에 고급스러운 액세서리를 더함으로써, 캐주얼하면서도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데 성공했다.

매일경제

소녀시대 서현이 세련된 매력을 발산했다.사진=서현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현의 헤어스타일은 자연스럽게 흐르는 웨이브로 중간 길이의 헤어를 연출하여, 그녀만의 부드럽고 여성스러운 매력을 더했다. 이는 감각적인 그녀의 패션 센스를 더욱 돋보이게 하며, 그녀가 지닌 도회적인 이미지와 잘 어우러진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 속 서현은 말없이도 그녀만의 스토리를 전달하는 듯하다. 간결하면서도 명확한 패션 아이템의 선택은 그녀의 세심한 패션 감각을 엿볼 수 있는 좋은 예시다.

‘소녀시대’의 멤버로서 뿐만 아니라, 개인으로서의 그녀만의 색깔을 드러내는 이번 패션은, 팬들에게 새로운 화제를 제공하며 다시 한번 그녀의 패션 아이콘으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했다.

각 사진 속에 담긴 서현의 자신감과 여유는, 그녀가 선택한 패션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이는 단순한 패션의 트렌드를 넘어서, 한 시대를 대표하는 아이콘의 위상을 보여주는 듯하다.

소녀시대 서현의 이번 스타일링은 많은 이들에게 새로운 트랜드를 보여주는 동시에, 그녀의 변함없는 아름다움과 패션에 대한 깊은 이해를 다시 한번 확인시켜주는 계기가 되었다고 할 수 있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