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이슈 UEFA 챔피언스 리그

‘4호 도움’ 조규성, 유럽 첫 시즌 우승 “덴마크 점령”…미트윌란 UCL 2차 예선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조규성이 유럽 데뷔 첫 시즌에 덴마크 리그 우승을 거머쥐었다. 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규성도 해냈다.

축구 국가대표 공격수 조규성(미트윌란)이 4호 도움을 올리며 유럽 데뷔 시즌 정규리그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미트윌란은 27일 덴마크 헤르닝 MCH 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시즌 덴마크 프로축구 수페르리가 32라운드’ 홈 경기에서 실케보르와 3-3 무승부를 거뒀다. 리그 최종전에서 승점 1점을 추가한 미트윌란은 극적으로 우승에 성공했다.

마지막 경기 전까지 브뢴뷔와 승점은 같지만 골 득실에서 밀려 2위였던 미트윌란은 같은 시간 브뢴뷔가 오르후스에 2-3으로 져 승점 1점 차 역전 우승했다. 미트윌란은 승점 63점이고 브뢴뷔는 62점에 그쳤다. 이로써 미트윌란은 2019~2020시즌 이후 4년 만에 정규리그를 제패했다. 구단 통산 4번째 우승이다. 덴마크 리그 챔피언에 오른 미트윌란은 2024~2025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2차 예선 진출권도 얻었다.

시즌 내내 득점왕 경쟁을 이어오던 조규성은 이번 시즌을 36경기 12골 4도움으로 마감했다. 팀의 우승에 힘을 보탰다. 아쉽게도 결장 등 여파로 득점왕은 놓쳤지만 팀 내 최다 득점자로 우뚝 섰다.

이날도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조규성은 풀타임을 뛰며 미트윌란이 1-2로 끌려가던 후반 3분 올라 브린힐드센의 동점골을 도왔다. 시즌 4번째 도움을 추가한 조규성은 유럽 무대 진출 첫 시즌을 12골 4도움으로 마쳤다. 득점 부문에선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조규성은 2028년까지 미트윌란과 함께한다. 이적료는 260만 파운드(약 43억원)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조규성을 향한 미트윌란의 기대는 크다. 미트윌란은 조규성의 입단식 당시 “완벽에 가까운 공격수다. 좋은 피지컬과 위치 선정, 골대를 등지는 플레이, 공간 활용이 좋다”며 “기술뿐 아니라 헤더와 발기술을 갖춘 득점형 스트라이커”라고 호평했다.

한편 올 시즌 유럽에서 활약하는 한국 선수들은 다양한 리그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강인이 파리생제르맹(PSG)에서 프랑스 리그1 우승에 성공했다. 셀틱의 오현규와 양현준은 스코틀랜드 프리미어십에서, 황인범은 즈베즈다에서 세르비아 수페르리가 우승에 성공했다. 조규성과 미트윌란 팀 동료 이한범도 올 시즌 리그 우승에 성공한 유럽파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스포츠월드

조규성이 경기장을 보고 있다. 미트윌란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주형연 기자 jhy@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