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톱 뉴스

이데일리

"尹정부 잘못 바로잡겠다"…민주당, 국감 대응 돌입

더불어민주당이 국정감사를 닷새 앞둔 29일 국감 종합상황실을 가동하고 국회 상임위원회 간사단 연석회의를 열어 윤석열 정부에 대한 철저한 검증을 예고했다. 이재명 민주당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간사단 연석회의에서 “국정은 국민을 위해 하는 것인데 지금은 국민을 위해서가 아닌 국민 삶을 해하는 방향으로 퇴행하고 있다는 생각을 지울 수 없다”며 “이번 국감을 통해 정부의 잘못을 신속하게 바로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명(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국정감사 종합상황실 현판식 및 상임위원회 간사단 연석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기획재정위원회 간사인 신동근 민주당 의원은 “기획재정부가 모든 공공기관에 ‘국회 공공기관 혁신계획안’ 제출에 응하지 말라는 지침을 내렸다”며 “정부를 견제하고 감시하는 국회의 기능을 무력화시키는 기재부의 만행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위법적 사항이 계속되면 민주당의 기

시간대별 주요뉴스 모아보기

현재 기준 30분 이전의 기사 부터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