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NCT 유타, 코로나 19 확진…싱가포르 콘서트 불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SM 제공


그룹 NCT 유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치료에 전념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29일 팬 커뮤니티 리슨을 통해 NCT 유타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전했다. 일본 콘서트 후 한국으로 입국하기 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방역 절차에 따라 한국 귀국 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유타는 모든 스케주을 중단한다. SM은 "7월 2일 예정된 'NCT 127 2nd TOUR 'NEO CITY - THE LINK' 싱가포르 콘서트는 유타를 제외한 8명 멤버로 진행된다"고 덧붙였다.

NCT127 다른 멤버들은 입국 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황지영 엔터뉴스팀 기자 hwang.jeeyoung1@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황지영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