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5 (일)

'서울의 봄' 개봉 10일만에 300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서울의 봄' 포스터 /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영화 '서울의 봄'이 개봉 10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올 최고 흥행작인 '범죄도시3' 이후 가장 빠른 흥행 속도다.

'서울의 봄'은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서 1일 오전 12시 4분 기준 305만1536명을 모았다. 앞서 개봉 4일차에 100만명, 6일차에 200만명을 넘었다.

올해 개봉한 한국영화 중 유일하게 천만 관객을 동원한 '범죄도시3'은 개봉 4일차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었다.

'서울의 봄'은 역대 11월 한국영화 개봉작 중 가장 많은 707만 명을 동원한 '내부자들'(2015) 이후로 가장 빠른 흥행 추이를 보이고 있다. 또한 11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밀수'(2023)와 16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동원한 '콘크리트 유토피아'(2023)까지, 올여름 흥행작들보다 빠른 흥행 추이를 자랑한다.

'서울의 봄'은 1979년 12월 12일 수도 서울에서 일어난 신군부 세력의 반란을 막기 위한 일촉즉발의 9시간을 그린 영화다.
#전두환 #영화 #실화 #소재 #1212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