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95395 0112019081554395395 01 0101001 6.0.20-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65837218000 1565837290000 related

민주당, 광복절 맞아 "일본 경제침략에 '제2의 독립운동' 정신으로 맞서야"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the300]이해식 대변인 "소·부·장 투자늘리고 대일의존성 탈피해야"

머니투데이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 사진=홍봉진기자 honggga@



더불어민주당이 제 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순국선열의 독립정신을 이어받아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시대를 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15일 브리핑에서 "일본 경제침략에 맞서 우리는 '제 2의 독립운동' 정신으로 맞서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변인은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이자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라며 "그런데 일본은 과거사에 대한 진정한 사과와 배상은커녕 과거사를 빌미로 경제 침략을 노골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 대변인은 "'독립운동은 못했으나 불매운동은 한다'는 시민적 저항에 힘입어 결연한 의지로 일본 아베정부의 반역사적, 반경제적 조치를 분쇄하기 위해 나서야 한다"며 정부 차원의 대책을 나열했다.

이 대변인은 "소재, 부품, 장비 산업에 대한 투자를 획기적으로 늘리고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수평적 상생 협력 관계를 구축해야 한다"며 "자력으로 일본의 수출규제를 당당히 극복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구조적으로 대일 의존성을 탈피해 나가는 근본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며 "정부의 중장기 대책에 대한 국회의 입법, 예산 지원이 현실화돼야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 대변인은 "대한민국은 새로운 100년을 다짐하는 중대한 기로에 서 있다"며 "순국선열의 독립정신을 이어받아 민주당은 문재인 정부와 함께 동북아의 새로운 미래를 개척함으로써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시대를 열어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한지연 기자 vividha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