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87852 0032019121356887852 01 0104001 6.0.22-RELEASE 3 연합뉴스 54655785 false true false false 1576231476000 1576231487000 related

'선거법' 본회의 개의 진통…文의장, 여야 3당 원내대표 또 소집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국회가 13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예산부수법안, 민생법안 상정·처리를 위한 본회의를 개의하지 못하고 있다.

당초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등 여야 3당 교섭단체는 이날 오전 회동에서 '오후 3시 본회의 개의'에 합의했었다.

하지만 한국당이 본회의 첫 번째 안건인 임시국회 회기 결정 안건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을 통한 합법적 의사진행 방해)를 신청하면서 본회의 개의를 놓고 여야 간 신경전이 펼쳐지고 있다.

이에 따라 문희상 국회의장은 이날 오후 7시에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을 다시 소집했다.

이 자리에서는 민주당이 요구하는 오후 8시 본회의 개의 방안을 비롯한 의사 일정을 논의할 예정이다.

여야 3당은 본회의가 열리면 임시국회 회기 결정 안건, 예산부수법안, 민생 법안, 패스트트랙 법안을 처리키로 합의했다. 이어 패스트트랙 법안을 올리면 한국당은 필리버스터에 들어간다는 방침을 밝혔다.

연합뉴스

개의 지연되는 임시국회 본회의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13일 오후 국회 본회의장을 찾은 경기도 광주시민들이 제372회 임시국회 제1차 본회의 개의를 기다리고 있다. 2019.12.13 jeong@yna.co.kr



solec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