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67660 0722020011757567660 03 0301001 6.1.17-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79262400000 1579263972000

기준금리 1.25% 동결…'집값 부담' 추가인하 쉽지 않을 듯

글자크기


[앵커]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1.25%로 동결했습니다. 부진했던 경기지표가 일부 나아진 데다가 지난해 하반기 금리를 내린 뒤 집값이 오른 것도 영향을 미친 걸로 보입니다. 당분간은 집값을 자극할 수 있다는 부담 때문에 금리를 내리긴 어렵지 않겠냐는 분석이 나옵니다.

송지혜 기자입니다.

[기자]

금융통화위원회를 마친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가장 먼저 받은 질문 주제는 부동산이었습니다.

지난해 하반기 두 차례 금리를 내린 게 서울 강남 등의 집값이 오르는 데 영향을 미치지 않았느냐는 겁니다.

이 총재는 금리가 결정적 요인은 아니라면서도 영향을 부인하진 않았습니다.

[이주열/한국은행 총재 : 저금리 등 완화적 금융여건이 주택가격에 일정 부분 영향을 미친 건 사실입니다. (다만) 주택가격을 결정하는 데는 금리 외 여러 요인이 같이 작용하고 있습니다.]

금융권에선 집값 부담을 감안하면 이번 1월 동결뿐만 아니라 당분간도 기준금리를 내리긴 쉽지 않을 거라는 의견이 많습니다.

경기가 지난해만큼 나쁘진 않을 거란 전망도 금리 동결에 무게가 실리는 이유 중 하나입니다.

한국은행은 경기 부진이 일부 완화됐다고 평가했습니다.

설비투자와 소비 지표가 나아졌다는 겁니다.

올해 성장률도 기존 전망처럼 2%대 초반 수준일 걸로 전망했습니다.

기획재정부도 '설비투자가 점차 부진에서 벗어나고 있다'고 봤습니다.

다만 집값은 안정되는데 경기가 예상만큼 나아지지 않는다면 하반기쯤에는 금리를 내릴 수 있다는 관측도 있습니다.

(영상디자인 : 황선미)

송지혜 기자 , 반일훈, 김동현, 오원석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