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2212 0112020011957582212 08 0802001 6.0.27-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16371000 1579416486000 페이스북 시진핑 번역 2001200931

페북, 시진핑을 'Mr. 똥구덩이'로 번역…공식 사과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지영 기자]
머니투데이

시진핑(왼쪽) 국가주석이 18일(현지시간) 수도 네피도의 대통령궁에서 아웅 산 수치 국가 고문과 만나 악수하고 있다. / 사진제공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얀마를 방문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페이스북 자동번역 결과 '똥구덩이'로 표현됐다. 페이스북은 이에 공식으로 사과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원인 파악에 나섰다.

AP통신 등 외신은 페이스북이 18일(현지시간) 자사의 버마어 서비스에서 시 주석의 이름 영문 번역에 문제점이 있었다고 밝히고 사과했다고 보도했다.

시 주석의 미얀마 방문과 정상회담을 알리는 버마어 페이스북 게시물에서 시 주석의 이름은 매우 불결한 장소를 가리키는 영어 비유 표현인 '똥구덩이'(Shithole)로 자동번역됐다.

문제가 된 표현은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의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서 시 주석과 수치 고문의 회담을 알리는 게시물의 영어 번역문이다. 해당 게시물은 "중국 국가주석 미스터 똥구덩이가 오후 4시에 도착했다", "중국 국가주석 미스터 똥구덩이가 의회 방명록에 서명했다"는 식으로 표현됐다.

페이스북은 성명을 내고 "이 일이 초래한 모욕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밝혔다. 이어 페이스북은 "버마어·영어 번역의 문제점을 고쳤으며 재발을 방지하고자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지영 기자 kjyou@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