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35046 0092020012157635046 01 0101001 6.0.2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91422000 1579591440000 안철수 보수 통합 여당 함정 들어가는 2001212001 related

안철수, '조국 비판' 김경율 만나 "반칙·특권 없는 나라 돼야"

글자크기

각계 인사들 만나 의견 청취하는 첫번째 자리

"공정, 진보-보수 아냐...비상식 바이러스 잡아야"

뉴시스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오른쪽)가 21일 오후 서울 중구 달개비에서 김경율 전 참여연대 공동집행위원장과 대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2020.01.21.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유자비 최서진 기자 =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21일 귀국 후 두 번째 일정으로 김경율 전 참여연대 공동집행위원장과 만나 '공정'을 주제로 대화를 나눴다.

김 전 집행위원장은 '조국 사태' 당시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그를 옹호한 세력들을 향해 날선 비판을 쏟아냈다가 참여연대를 떠난 인물로, 안 전 의원은 "반칙과 특권이 없는 나라가 돼야 한다는 데 공감했다"고 밝혔다.

안 전 의원은 이날 오후 2시께 서울 중구 정동 '컨퍼런스 하우스 광화문달개비'에서 김 전 공동집행위원장과 만남을 가졌다. 이번 만남은 안 전 의원 측 요청으로 이뤄졌다.

안 전 의원은 "참 용기 있는 분이라고 생각했다"고 추켜세웠고, 김 전 집행위원장은 "과찬이다. 지금 목소리를 내야겠다고 계속 생각했다"며 "16개월 만에 오신 거라는데 마음고생도 하셨나 보다"라고 답했다. 이에 안 전 의원은 "오히려 열심히 마라톤을 했다. 마라톤하면서 마음 고생은 다 씻었고 대신에 안 좋은 게 체중이 빠졌다"며 웃었다.

안 전 의원은 1시간가량 비공개로 대화를 나눈 뒤 기자들과 만나 "여러가지 정말 유익한 말씀을 들었다"며 "우리 사회가 공정한 나라가 되기 위해 어떤 점이 부족하고 어떤 일을 해야 하는지 대화하느라 시간가는 줄 몰랐다"고 말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21일 오후 서울 중구 달개비에서 김경율 전 참여연대 공동집행위원장과 대담을 위해 입장하며 발언하고 있다. 2020.01.21.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정직하고 성실한 사람이 인정받는 나라, 반칙과 특권 없는 나라가 돼야 한다는 데 공감하고 각자 분야에서 노력하고 연락을 주고받기로 했다"고 전했다.

귀국 후 가장 먼저 그와 만난 데 대해선 "해외에 있을 때 조국 사태가 나면서 평소보다 10배 정도 연락을 받았다. 그 과정에서 용기 있는 행동을 알게 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안 전 의원은 "공정은 진보, 보수의 문제가 아니다"라며 "내편이면 옳고 상대는 틀렸다는 비상식적 생각이 우리나라를 어렵게 한다. 비상식 바이러스를 잡아야 우리나라에 미래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향후 김 전 집행위원장 영입 의사에 대해선 "서로 각자 영역에서 최선을 다해서 자기 역할을 한다는 데 공감했다. 우리나라가 공정한 사회가 되는 데 조금이나마 일조하도록 노력하기로 했다"고 선을 그었다.

전날 김 전 집행위원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혹시 있을 수 있는 오해를 대비한다. 그간 여러 방식으로 정치인들을 빈번히 만나왔다"며 "이번 만남에 대해 수차례 거절 의사를 밝혔으나, 거절하기 힘든 존경하는 분의 중재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앞으로 의회 정치에 발을 들이지 않겠다고 하면 이는 믿을 수 없다"면서도 "올해 국회의원 선거에 나서는 일은 없을 것이라 감히 장담한다"고 단언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abiu@newsis.com, westji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