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67049 0092020022558367049 01 0101001 6.1.3-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30980000 1582630999000 황교안 심재철 전희경 곽상도 성일종 코로나19 음성 판정 2002261101 related

황교안·심재철·전희경·곽상도·성일종, 코로나19 '음성' 판정(종합2보)

글자크기

확진자 하윤수와 동석…심재철·전희경·곽상도·성일종

황교안, 심재철과 최고위서 접촉해 검진했지만 '음성'

뉴시스

【서울=뉴시스】고승민 기자 =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책 특별위원회 전문가 초청 긴급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02.24.kkssmm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이승주 김지은 문광호 기자 =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와 심재철 원내대표가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같은 당의 곽상도·전희경·성일종 의원도 역시 음성 결과가 나왔다.

심 원내대표 측은 이날 뉴시스와의 통화에서 "음성 판정이라는 결과를 병원으로부터 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검사를 받던 지난 24일 "당시 동영상을 샅샅이 뒤져보고 비서진들과 이야기해 보았지만 하 회장과 특별히 악수하는 등의 근접 접촉을 한 적이 없었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이날 음성을 받은 황 대표 측도 공지문을 통해 "황 대표는 어제 우한 코로나 19 검사를 받았고 그 결과 오늘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당 대표이자 우한 코로나19 특위위원장으로서 당 대책을 관장하는 등 역할을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또 현장 점검 위주로 차분하게 일정을 소화하며 주민들의 목소리를 청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02.24. kkssmm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곽상도·전희경 의원도 뉴시스와 통화에서 "음성 통보라는 문자를 받았다"고 밝혔다.

성일종 의원은 보도자료를 내고 "확진자와 악수하거나 접촉하지는 않았지만 어제 오전 자발적으로 한림대 강남 성심병원을 찾아 검사를 받았다. 이후 바로 귀가해 재택근무에 돌입했다"며 "오늘 오전 병원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전날 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를 비롯해 곽상도·전희경·성일종 등 일부 의원들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한 토론회에 동석했던 인사가 코로나19 확진자로 드러나자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감염 여부를 검사 받았다.

이들 의원은 지난 19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사학 혁신 방안,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에 참석했다.

곽 의원이 주최한 토론회에 참석했던 하윤수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회장은 이틀 후인 지난 2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당시 하 회장 주변에 앉아있던 심 원내대표와 전 의원 등도 감염 가능성이 제기됐다.

이에 심 원내대표와 곽 의원, 전 의원은 이날 오전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여부 및 예방 차 병원을 찾았다.

황 대표는 전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심 원내대표의 옆자리에 앉는 등 이들 의원들과 접촉해 감염 여부 검사를 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whynot82@newsis.com, moonlit@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