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1149 0362020032959111149 01 0101001 6.1.7-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32800000 1585432945000 popular

침묵 깬 유승민, 진수희 이어 지상욱ㆍ김웅 후보 지원 나서

글자크기
4ㆍ15 총선 수도권ㆍ중도층 표심에 미칠 영향 관심
한국일보

유승민(왼쪽) 미래통합당 의원이 27일 서울 중구성동갑에 출마하는 진수희 통합당 진수희 후보 선거사무실을 방문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침묵을 깨고 4ㆍ15 총선 후보 지원에 나서기로 한 유승민 미래통합당 의원이 지상욱(서울 중구성동을), 김웅(서울 송파갑) 후보 선거사무실을 29일 차례로 방문한다.

유 의원 측에 따르면, 유 의원은 21대 총선 후보자 등록 마감 후 첫 일요일인 이날 지 후보와 김 후보 선거사무실을 찾아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27일 진수희(서울 중구성동갑) 통합당 후보 선거사무실을 방문해 사실상의 후보 지원을 시작한 유 의원은 이 자리에서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후보를 돕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지 후보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이후 바른정당과 바른미래당, 새로운보수당을 거치는 과정에서 유 의원의 곁을 지켜 온 핵심 측근이다. 김 후보 역시 새보수당이 자유한국당과 통합 직전인 지난달 초 유 의원이 직접 영입에 나섰을 정도로 애정을 갖고 있는 인사로 알려져 있다.

측근 후보부터 지원에 나서기 시작했지만, 유 의원은 “계파를 따지지 않고 지원 요청을 하는 후보 지원에 나서겠다”고 언급했다. 때문에 공식 선거운동에 들어서면 광폭 행보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통합당 선거의 한 축을 이끌게 된 유 의원의 영향력이 특히 수도권 및 중도층 표심에 어떤 변수로 작용할지 이번 총선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김성환 기자 bluebird@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