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12005 0532020040159212005 04 0401001 6.1.7-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42528000 1585742552000

日의사회,"코로나19 '의료위기 상황 선언"…아베 "적절히 대응할 것"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임형섭 기자

노컷뉴스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1일 의사회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일부 지역에서 병상이 부족하다며 "의료위기상황'을 선언했다.

NHK 등에 따르면, 요코쿠라 일본 의사회 회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갖고 "일부 지역에서 병상이 부족해 감염폭발이 일어난 뒤에는 늦다"라며 "현장은 '의료위기상황선언'이라고 말할 상황"이라고 말했다.

요코쿠라 회장은 이어 의료제공 체제를 유지하기 위해 국민들에게 스스로 건강을 관리하고 감염을 넓히지 않을 대책, 그리고 적절한 진료 행동을 취할 것을 호소했다.

요코쿠라 회장은 또 정부에 조속히 코로나19에 대응해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아베 신조 총리는 이날 참의원 결산위원회에서 코로나19 감염 확산과 관련해 진정될 전망은 없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이어 다행히 오버슛(폭발적 환자 급증)을 피할 수 있다고 해도 벼랑 끝의 상태가 어느 정도 장기간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또 특별조치법에 근거하는 긴급 사태 선언을 하는 것과 관련해 "국내의 감염 상황을 주시해, 전문가의 의견도 충분히 들으면서 적절히 대응하고 싶다"라며 신중하게 판단할 방침임을 거듭 밝혔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