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0864 0232020040759340864 02 0201001 6.1.8-RELEASE 23 아시아경제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586259016000 1586259031000 related

서울 첫 코로나19 사망자 발생…구로 콜센터 직원 남편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정윤 기자] 서울 마포구가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사망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7일 마포구에 따르면 사망한 환자는 망원2동에 거주하는 44세 남성(마포구 11번 확진자, 서울 환자번호 285번, 전국 환자번호 8602번)으로 폐암 말기 상태에서 지난달 19일 확진 판정을 받고 세브란스병원에 입원했다.


이 남성의 가족 4명은 모두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구로구 코리아빌딩 콜센터 직원인 38세 부인(마포구 10번 확진자)은 남편보다 하루 먼저 확진 판정을 받아 서남병원에 입원했으나 완치돼 퇴원했다.


아들인 15세 중학생(마포구 12번 확진자)과 딸인 12세 초등학생(마포구 13번 확진자)는 지난달 19일 확진 판정을 받고 서남병원에 입원했으며 현재 아들은 퇴원했다.


7일 오후 6시 기준 마포구의 코로나19 확진자 누계는 19명으로 이 중 1명이 숨을 거뒀고 6명이 완치됐으며 13명은 격리치료를 받고 있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서울시 확진자 누계는 총 581명이며 이 중 해외 확진자는 216명이다.



이정윤 기자 leejuyo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