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43557 0032020040859343557 04 0401001 6.1.7-RELEASE 3 연합뉴스 57858643 true true true false 1586293622000 1586340386000

일본 코로나19 확진 5천명 넘어…하루 증가폭 다시 300명대

글자크기

7일 신규 확진자 362명 추가돼 누적 확진자 수 5천165명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전자현미경 사진
[일본 국립감염증연구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일본에서 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362명이 새로 파악됐다고 교도통신이 8일 보도했다.

이에 따라 일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5천165명으로 늘었다.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에 타고 있던 이들을 포함한 수치다.

일본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이달 3∼5일 사흘 연속 300명대를 유지하다 6일 200명대로 축소했으나 7일 300명대로 다시 올라섰다.

사망자는 1명 늘어 109명이 됐다.

코로나19 확진자가 가장 많은 곳은 도쿄도(東京都)다.

도쿄에서는 7일 80명의 확진자가 나와 누적 확진자가 1천195명으로 늘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7일 도쿄도(東京都), 가나가와(神奈川)현, 사이타마(埼玉)현, 지바(千葉)현, 오사카부(大阪府) 효고(兵庫), 후쿠오카(福岡)현 등 7개 광역자치단체를 대상으로 다음 달 6일까지 한 달 동안 긴급사태를 선언했다.

긴급사태 선언은 '신형인플루엔자 등 대책특별조치법'에 따른 조치이며, 대상 지역 지사는 이에 따라 주민에게 외출 자제를 요청할 수 있다. 또 각종 시설의 사용 중단 등을 지시할 수 있게 된다.

sewon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