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33812 0432020052660333812 04 0401001 6.1.12-RELEASE 43 S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90452168000 1590467653000

"코로나19 환자, 증상 나타난 후 11일 지나면 감염력 잃어"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환자는 증상 발현 후 11일이 지나면 감염력을 잃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싱가포르 국립전염병 센터(NCID) 연구팀은 싱가포르의 여러 의료기관에서 치료를 받는 코로나19 환자 73명의 자료를 종합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증상 발현 후 12일째에는 PCR 검사에서 바이러스 RNA가 나와도 감염력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습니다.

증상 발현 11일 후부터는 바이러스의 분리와 배양이 불가능하다고 연구팀은 설명했습니다.

코로나19 환자의 감염력은 증상 발현 2일 전부터 시작돼 증상 발현 후 7~10일 동안 지속되며 7일이 지나면 바이러스의 증식 속도가 급격히 떨어지기 시작해 14일 이후에는 바이러스를 찾아볼 수 없다는 것이 연구팀의 결론입니다.

따라서 코로나19 환자의 퇴원 기준은 PCR 검사에 의한 바이러스 RNA 부재보다는 감염력 지속 시간에 초점을 둬야 한다고 연구팀은 강조했습니다.

다만 항암 치료를 받고 있는 암 환자, 장기 이식 후 면역억제제가 투여되고 있는 환자 등 면역기능이 약화된 환자는 예외라고 연구팀은 덧붙였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영아 기자(youngah@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