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98519 0092020060260498519 02 0201001 6.1.11-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1065564000 1591065587000 related

충남대에 거액 기부한 성옥심 여사 별세, 향년 93

글자크기
뉴시스

고 성옥심 여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전=뉴시스] 유순상 기자 = 충남대에 거액을 기부한 성옥심(93) 여사가 1일 밤 10시30분 노환으로 별세했다.

충남대학교병원 장례식장, 발인 3일, 장지는 대전 동구 추동 충남대 기부자 추모공원이다.

고인은 2015년 12월 충남대 인재양성에 써달라며 당시 4억원 상당의 아파트를 기부했다.

대한민국 기부의 효시로 알려진 '김밥 할머니' 정심화(법명) 이복순 여사(작고)와 각별한 인연을 가지고 있다.대전 중앙시장에서 포목점을 운영하면서 가까워졌다. 20세 가까운 나이 차이에도 성 여사는 이 여사를 항상 '언니'라고 부르며 정을 쌓았다.

1990년 현금 1억원과 시가 50여억원 상당의 부동산을 충남대에 기부한 이 여사를 옆에서 지켜본 성 여사는 자신도 기부를 하겠다고 다짐했고 25년 뒤 실행했다.

당시 기부 사실이 밝혀지는 것을 꺼려해 주변에 알리지 않았지만 충남대의 기부문화 확산과 기부자 예우에 감동, 2년여 만에 기부 사실을 공개했다.

충남대는 그동안 성옥심 여사의 건강을 챙겨왔고 이 여사와 인연을 담은 웹툰 '하늘로 부친 편지'와 4대 독지가 기부 동영상 등을 제작, 성 여사의 기부 정신을 널리 알려 왔다. 기부된 아파트를 '성옥심 장학금'으로 조성해 사용할 예정이다.

이진숙 총장은 "두분의 각별한 인연과 기부는 많은 사람들에게 큰 감동을 줬다"며 "성 여사의 숭고한 기부 정신을 알리고, 재학생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syo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